世와 世孫을 혼돈하면 안됩니다.


 28世인 星衡이 28世孫이라면 始祖를 始祖의 1世孫 으로 부르는 것과 같아 큰 妄發이 되기에 한사코 이르 막고자 <世와 代>이 책을 낸다.

한때 代不及身을 전제로 世와 代는 다르다하여 고조의 父가 5代祖이고  6世祖이며  玄孫(高孫)의 子가 5代孫이고 6世孫이라는 주장이 있었다.

심지어 성균관에서 조차 2005년까지 世.代 異義를 주장하였고 많은 姓氏의 종친회에서도 이를 따랐다.

그런대 묘사 축문에서 문제가 발생하였다. 5代祖에 대하여 6世孫을 써 놓고보니 5世孫 으로 써온 前例와 틀리므로 墓庭에서 논란이 자주 벌어졌다

성균관대학교 이우성교수, 성균관 典儀 이주엽선생, 한국고전번역교육원 성백효교수, 佳山齋 설종윤선생, 안동권씨 태현선생, 등 여러 인사가 이 論題에 대하여 多角度로 조사한바 우리의 선조들은 高祖의 父를 6世祖, 玄孫의 子를 6世孫이라 한 적이 없었음을 입증 하였다.

우리 李門(함안)의 경우 참판공 교위공파 19世 諱:誠 이하의 奉祖堂에 병철씨 入葬中 封函石에 <참판공의> 9世孫이라  새겼는데 床石에 입장자의 조카 영형도 9世孫으로 쓰여 있어 숙질이 同行으로 표기된 것이다. 참여한 여러사람이 놀라 吾門의 부산대학교 한문학교수 우계 이병혁박사께 문의하고 우리 李門의 선례를 조사한바 상석표기법이 맞은 것을 알고 巨金을 들여 봉함석을 수정 개체하였다.

世와 代가 다른것이 아니라, 世와 世孫, 代와 代祖가 다른 것인데 많은 사람들이 어(魚)로(魯)를 不辨하는 것이다.

世와 代는 혈통의 차례이고 世孫(代孫)과  代祖(世祖)는 先祖와 後孫간의 관계이고 呼稱이고 互稱이다.

여기에 선행연구자들의 글을 발췌 轉載하니 참조하시고 그래도 수긍이 안가면 집에 소장중인 족보에 실려 있는 序跋 碑文등의 呼稱과 世數를 확인하여 보면 저의 주장이 옳음을 알 것이다.


世와 代는 기준이며 똑 같은 뜻이고 祖孫을 헤아리는 단위다. 世와 代는 나를 포함하고, 代祖 世祖는 나를 빼고 치고, 世孫 代孫은 上代祖 기준을 제외하고 친다. 孫을 붙이면 上代祖를 제외하며 祖를 붙이면 下代孫를 제외한다. 世孫/代孫, 代祖/世祖는 관계계촌이고, 아들 손자 부 조부 증조부는 호칭이다.


                                  世와 代 기준표

1) 世=代=祖孫간 孫祖간 차례 순서 이고 祖孫을 헤아리는 단위이다.

2) 世孫=代孫=기준인 上代祖를 제외하고 後孫만 헤아리고 祖孫간의 관계이다.

3) 代祖=世祖=기준인 下代孫를 제외하고 先祖만 헤아리고 孫祖간의 관계이다.


例; 저 金海根이는 錫시조로 부터 32世이고, 시조의 31世孫입니다. 

     세=대, 세손=대손, 세조=대조


                

참고문헌: 韓國傳統呼稱典禮硏究院 李星衡 著 <世와 代> 작성자  竹軒 金海根 (백암공12세손)

조회 수 :
27780
등록일 :
2016.08.03
17:15:49 (*.143.72.95)
엮인글 :
http://kim25.net/kim/161758/520/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kim25.net/kim/161758

'1' 댓글

nhan sam

2017.12.06
16:17:08
(*.186.252.139)
nhân sâm hàn quốc 6 năm là một trong những loại thảo dược tự nhiên nhan sam han quoc, có mặt ở rất nhiều quốc gia trên thế giới như Nhật Bản, Hàn quốc, Hoa Kì... nhân sâm hàn quốc chính hãng Trong các loại nhân sâm kể trên thì nhân sâm hàn quốc luôn được hàng triệu người trên khắp thế giới săn lùng và tìm kiếm bởi những giá trị tuyệt vời nhân sâm tươi. Từ xưa đên nay những công dụng của loại nhân sâm này nhân sâm mật ong vẫn được mọi người lưu truyền và ứng dụng vào trong đời sống đặc biệt là chăm sóc sức khỏe của con người. Củ nhân sâm hàn quốc sâm củ tươi chính là nhân sâm Hàn Quốc ở dạng tươi chưa qua sơ chế thành các sản phẩm nhân sâm chính phủ. Củ nhân sâm Hàn Quốc có những vai trò và tác dụng nhân sâm chính hãng​ vô cùng to lớn đối với con người.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62 김명준 [35世-서울] 의성 고운사, 안동 학봉종택, 봉정사, 병산서원 탐방기 [2] image 김소헌 2011-05-26 1040441
61 김태원 [36世-大邱] 호계서원 이야기 ... (1) [1] 김태원 2009-05-27 627617
60 김창현 [35世-安養] 輓 Robert Mondavi 김창현 2008-09-08 587463
59 김제덕 [36世-大邱] 고 취산 김홍식 회장 장례식 영결사 김종협 2010-02-11 518528
58 김창현 [35世-安養] 십만양병설의 허구 김창현 2008-08-03 458996
57 김창현 [35世-安養] <잃어버린 세대>와 <재즈시대> imagemovie 김창현 2009-04-22 453055
56 김창현 [35世-安養] 전립선암 투병기 [1] 김창현 2008-10-24 370647
55 김재수 [36世-大邱] 통신언어를 둘러싼 논쟁. 언어파괴냐? 문화다양성이냐? id: 운영자 (金在洙)운영자 (金在洙) 2008-09-24 298099
54 김제덕 [36世-大邱] 학봉선생 제14대 종손 고 소운 김시인공 2주기 대상 제문 김종협 2010-02-11 279333
53 김시무 [34世-安東] 인사를 잘 합시다/청바지에 통기타 베스트1 movie id: 김시무김시무 2008-07-20 218347
52 김시무 [34世-安東] 특별한 세 가지 재능 / 커피 한 잔과 함께 하는 추억의 팝송 imagemovie id: 김시무김시무 2009-06-05 141748
51 김창현 [35世-安養] 70생일모임 인삿말 [4] 김창현 2009-07-16 140015
50 김창현 [35世-安養] 鍾繇와 唐 太宗----글씨 이야기 김창현 2009-07-22 129256
49 김창현 [35世-安養] 蔚珍 김창현 2008-08-21 119205
48 김창현 [35世-安養] Gentleman C image 김창현 2008-09-01 118561
47 김제덕 [36世-大邱] 대마도 학봉선생 시비 제막식 인사말씀 김종협 2010-02-11 108239
46 김창현 [35世-安養] 兒名 氏也攷 김창현 2009-07-22 106779
45 김창현 [35世-安養] 루이14세와 발레 imagemovie 김창현 2009-10-18 105909
44 김창현 [35世-安養] 저는 지금 빙그레 웃고 있습니다 [3] 김창현 2009-07-16 99907
43 김창현 [35世-安養] 내몽고 기행 1 image 김창현 2009-08-25 97617
42 김제덕 [36世-大邱] 의성김씨 문충공 학봉 김성일 종가 안내 id: 김제덕김제덕 2009-06-15 94133
41 김창현 [35世-安養] 내몽고 기행 2 김창현 2009-08-26 91954
40 김창현 [35世-安養] 이청준 1주기 [2] image 김창현 2009-05-22 89244